모이자닷컴을 시작 페이지로

한국 모이자






『자작시』
2015.08.09 08:26

세상에서 가장 신비로운

조회 수 800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세상에서 가장 신비로운

 

 

 

곡선의 의미를 아름답게

아름다운 곡선을 신비롭게

눈앞에서 펼쳐지는 눈부심, 황홀함

그대 이름은 여자-여체.

조물주의 마지막 작품이 아니던가.

 

머리끝에서 발끝까지

찬란한 곡선으로 흐르면서

높아서 풍만하고

낮으면 낮은대로  봉긋한 출렁임.

 

기분 좋은 비린내

숨 막힐 듯 다가오는 곡선의 비늘 떨림

더 이상 도취에 머물 수 없어

Touch,

touch ,touch.......

 

떨리는 곡선 따라 구름 타고

미끄러지면 신비의 계곡

-비밀의 문

 

,

가슴 끓는 감격의 순간을

그 누가 그랬던가

하룻밤에 만리성 쌓는다고

 

오르막 뒤에는 내리막이

또다시 고통으로 맛보는 환희가 있다는 것을

생명의 탄생으로 경외하라

  • ?
    아르메스 2015.08.09 12:03
    ㅎㅎ아래서 올라가고 위에서 내려가고 오 신비롭구나
    거꾸로가던 옆으로 가던 밑에서 오르던 위에서 내려오던
    오 아름답구나 그대의 냄새 ^^
    좋구여~
  • ?
    백손 2015.10.18 22:41
    여자의 육체는 예술이죠
    음탕한 눈으로 보면 범죄가 될 수 있지만
    예술로 보면 감동입니다.
    생명의 신비가 여체로 인한다는 사실........경외해야 할 일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43 『자작시』 有緣千里來相會. (주)SKGlobal 2018.10.04 28
1242 『연재』 外星人闲中录 29 올리비아 2017.05.13 413
1241 『기타』 사랑은 봄바람 타고 올것이다. 나이스김 2017.04.14 594
1240 『기타』 이런 글도 있슴다 rubycell 2017.01.20 584
1239 『단편』 《2Q12》 1 Blue-Sky 2016.09.29 764
1238 『기타』 감계무량 8춘연8 2016.06.16 1093
1237 『기타』 나에겐 요일이 없다 2 공룡모자를쓴너구리 2016.06.15 928
1236 『연재』 <아리수열전> 001회 임진년의 소용돌이 수국향기 2016.05.21 760
1235 『단편』 逃亡 3 올리비아 2016.04.25 1099
1234 『기타』 험담 여자의본질 2016.03.29 892
1233 『기타』 그냥 보내주세요 2 여자의본질 2016.03.28 898
1232 『연재』 화려한 꼭두각시 -2화 1 쨩미지 2016.01.16 696
1231 『연재』 화려한 꼮두각시 - 1화 2 쨩미지 2016.01.16 818
1230 『연재』 外星人闲中录28 2 올리비아 2015.11.09 696
1229 『연재』 外星人闲中录27 1 올리비아 2015.11.09 705
1228 『실화』 사랑한다면 1 Ilove홀로서기 2015.11.05 884
1227 『기타』 무제 1 올리비아 2015.10.31 649
1226 『자작시』 하얀꽃 1 아르메스 2015.08.12 652
1225 『실화』 뜨거운 한 여름의 사랑도 지나가고 겨울을 기다립니다. 1 아르메스 2015.08.09 936
» 『자작시』 세상에서 가장 신비로운 2 백손 2015.08.09 80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3 Next
/ 63
사이트맵 보기/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