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닷컴을 시작 페이지로

한국 모이자






조회 수 16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jpg

 


최근 북경, 상해, 광동, 복건 등 지역에서는 주사를 맞고 약을 바꾸거나 실밥을 푸는 등 전문 간호서비스가 필요한 시민들이 병원에 갈 필요 없이 휴대폰으로 주문만 하면 ‘온라인 예약 간호사(网约护士)’가 즉시 방문하여 해당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일부 전문가들은 ‘온라인 예약 간호사’는 전문 간호자원이 더 충분하게 리용되여 군중의 의료와 간호 서비스 요구를 만족시켰으며 ‘인터넷+의료’의 적극적인 탐색이라고 인정했다. 하지만 일부 학자들은 주민 건강 안전과 관련된 의료 간호 령역에서 시장개방은 더욱 신중해야 한다고 밝혔다. 
 

 

국가위생건강위원회 관련 책임자는 관련 부문은 현재 정책 제정을 연구하고 있으며 관련 감독, 관리 조치를 보완해 ‘온라인 예약 간호사’와 환자 량측의 권익과 안전을 보장하고 업계 발전을 규범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부분은 공립병원의 의료일군
 

 

 

 

‘온라인 예약 간호사’란 인터넷 플랫폼이 계약한 일부 집업간호사로서 환자가 플랫폼으로 간호사 방문을 주문하면 환자를 위해 의료서비스를 제공해준다.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말부터 국내에는 이미 10여개 ‘온라인 예약 간호사’ 플랫폼이 출시되였다. 이런 플랫폼은 주요하게 주사, 수액, 채혈, 약 바꾸기, 도뇨, 가래제거, 장루간호, 실밥 풀기, 호흡기치료 등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외 태아보호주사, 산후조리 등 산모와 영유아 간호 서비스도 제공한다.
 

 

방문간호사는 대부분 공립병원의 의료일군으로서 여가시간에 플랫폼에서 주문을 받아 아르바이트로 수입을 얻는다. 또 일부는 위생학교에서 상응한 자질을 얻은 학생인데 교원이 온라인으로 서비스를 지도한다.

 

 

 

◆가격, 병원보다 확실히 높아
 

 

 

 

가격면에서 비록 현재 각 대형 플랫폼은 상대적으로 통일된 정가표준이 없지만 총체적으로 보면 간호사 방문 서비스 비용은 병원의 외래진료보다 훨씬 높은데 일반적으로 병원가격의 5~8배에 상당하다.
 

 

‘의료간호 가정진입(医护到家)’ 플랫폼을 례로 들면 방문하여 주사놓기, 실밥풀기 등 서비스 비용은 한번에 139원이고 간호사 동반 서비스 비용은 한차례에 198원에서 208원까지 모두 다르다. 또 다른 플랫폼 ‘건호보(健护宝)’의 간호사 교통비는 100원 좌우인데 간호비용은 서비스 류형에 근거해 몇십원에서 100여원까지 모두 다르다.
 

 

비록 비용이 조금 비싸지만 일부 사람들은 그래도 달갑게 지불한다. 한 환자는 ‘온라인 예약 간호사’가 제공하는 것은 기초적인 의료간호일 뿐만 아니라 추가로 방문 서비스지도도 해주는데 병원에 갈 시간과 교통비를 절약했기에 총체적으로 보면 합리하다고 밝혔다.

 

 

 

◆의료안전 누가 보장하나
 

 

 

 

현재 의사 다지점 집업정책이 개방된 정도가 비교적 크지만 간호사 다지점 집업의 돌파는 아직도 제한적이다. 북경, 천진, 광동은 간호사 구역화 등록 시범지역이기 때문에 간호 구역화 등록 시범사업을 진행할 수 있지만 이외 기타 절대다수 성의 간호사는 다지점 집업자질이 없다.
 

 

병원 관리자는 ‘온라인 예약 간호사’의 발전에 대해 보편적으로 비교적 신중한 태도를 나타냈다. 많은 전문가들은 ‘온라인 예약 간호사’ 서비스가 건전하게 발전하려면 아직도 많은 정책, 법률과 기술문제가 해결되여야 한다고 했다. 방문 서비스 과정에서 간호사는 어떻게 조작의 안전성을 보장할 것인가? 만약 환자에게 돌발상황이 발생하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전체 서비스 과정을 기록할 수 있는가? 이런 난제는 현재 모두 만족할 만한 답안이 없다.
 

 

전문가는 관련 부문이 최대한 빨리 개입해 관련 행위를 규범화시키고 과도하게 확장하고 관리가 뒤처지는 현상을 피해야 한다고 건의했다. 관련 정책 배치와 행위규범이 언제 나오는가는 많은 정도에서 ‘온라인 예약 간호사’의 미래 발전을 결정한다고 했다. 
 

 

종합/연변일보 


  1. 여자 수험생 일괄 감점 탈락시킨 日 의대..."필요악이었다" 주장

    일본 유명 사립의대가 수년전부터 여자 수험생의 점수를 일괄적으로 깎아, 여자 합격자의 비율을 낮춰온 것으로 드러나 파문이 일고 있다. 2010년 여자 합격자 크게 늘자 '특단의 조치' 여자 비율 30% 넘으면 그 뒤는 남자만 뽑아 대학 측 "결혼, 출산...
    Date2018.08.06 Category『중국뉴스』 Views38 Votes0
    Read More
  2. 살아있는 제갈량의 굴욕…왕후닝, 베이다이허에서 찬밥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과 왕후닝 중국 공산당 중앙정치국 상무위원. [로이터=연합뉴스] 장쩌민(江澤民)·후진타오(胡錦濤)·시진핑(習近平) 3명의 총서기를 보좌해 ‘살아 있는 제갈량(諸葛亮)’으로 불려온 왕후닝(王滬寧&midd...
    Date2018.08.06 Category『중국뉴스』 Views39 Votes0
    Read More
  3. 강제로 중국인 내리게한 뒤 'V'자 날린 美항공사 기장

    사진 크게보기 왼쪽은 비행기 이미지 사진 (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 오른쪽은 후씨가 비행기에서 쫓겨날 당시 기장이 후씨를 향해 'V'자를 하는 모습 [프리큐레이션, 연합뉴스] ━ 탑승거부 당한 중국인에게 美 항공사 기장이 보인 행동 미국의 한 항...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43 Votes0
    Read More
  4. No Image

    바다 CO₂ 증가로 물고기 후각능력 퇴화

    지구온난화와 함께 바다의 이산화탄소 농도가 높아지면서 물고기들이 냄새를 맡는 기능을 잃어가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BBC방송은 엑서터대 연구 결과를 인용해 바다가 이산화탄소 농도 증가로 점점 산성화돼 물고기들의 후각 능력이 퇴화하고 있...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89 Votes0
    Read More
  5. 中 동북3성 출산율 세계 최저로 추락…'노동력 감소 악순환'

    (선양=연합뉴스) 홍창진 특파원 = 중국에서 가장 낮은 경제성장률을 보이는 대표적인 낙후지역인 동북3성(랴오닝·지린·헤이룽장성)이 출산율에서도 세계 최저수준으로 나타났다고 중국 관영매체가 보도했다. 영자지 글로벌타임스는 25일 미국 위...
    Date2018.07.25 Category『중국뉴스』 Views117 Votes0
    Read More
  6. 벌 앞에 서면 작아지는 코끼리…벌 페로몬에도 뒷걸음질

    꿀벌 페로몬, 인간영역 침범 코끼리 퇴치제로 활용 (서울=연합뉴스) 엄남석 기자 = 덩치가 산만한 코끼리가 벌을 무서워하는 것은 잘 알려졌지만 벌이 위협을 느꼈을 때 내뿜는 페로몬만으로도 뒷걸음질 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와 화제가 되고 있다. 아프리카 ...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92 Votes0
    Read More
  7. 영화보다 아찔…미국 경찰, 운전하면서 차 앞유리에 탕탕탕

    유튜브로 보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영화의 한 장면을 연상케 하는 추격전이 벌어졌습니다. 살인사건 용의자가 차량을 이용해 도망치자 이를 놓칠세라 경찰차가 추격에 나섰는데요. 그런데 다른 차들이 달리는 사이로 아슬아슬하게 도주하던 용의자가 갑자...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101 Votes0
    Read More
  8. 중국 반부패 사정, '고문·협박' 등 비인간적 수단 사용돼

    일방적으로 구금한 후 변호인 접견조차 보장하지 않아 SCMP "수사 합법성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 나와" 중국최고인민법원中 신용불량자 제재 강화…490만명 비행기 탑승 거부돼 (베이징=연합뉴스) 진병태 특파원 = 중국이 신용불량자 490만명에 대한 항공...
    Date2018.07.25 Category『중국뉴스』 Views97 Votes0
    Read More
  9. UAE서 '세계적 인기' 키키댄스 금지…3명 체포

    키키댄스를 추는 중동 네티즌[트위터]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아랍에미리트(UAE) 검찰이 인터넷을 통해 최근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키키댄스 챌린지'를 금지하고, 이 춤을 춘 영상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3명을 체포했다고 현지...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95 Votes0
    Read More
  10. 美 항공사들, 中에 결국 무릎꿇어…‘대만’ 국가 표기 삭제

    미국 주요 항공사들이 대만을 별개 국가로 표기하지 말라고 요구한 중국 정부의 입장을 받아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25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아메리칸 항공과 델타 항공은 아시아 시간으로 이날 오전 대만 수도 타이베이 명칭을 기존 ‘타이베이,...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75 Votes0
    Read More
  11. 지하철 男 승객에 다짜고짜 자리양보 요구 女, 씁쓸한 반전

    사진=StaceFace 소셜미디어 사진=StaceFace 소셜미디어 지하철 전동차에서 자리에 앉아 있는 남성에게 비키라며 폭력을 행사한 여성이 논란에 휩싸였다. 24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Mirror’의 보도에 따르면, 최근 미국 뉴욕에서 지하철에 탑승한...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86 Votes0
    Read More
  12. 전 세계 분노케한 ‘계산서 메모’ 알고보니…언론·네티즌 농락 자작극

    미국의 한 음식점 종업원이 조작한 계산서 메모가 전 세계 네티즌과 언론을 농락했다고 영국 BBC가 25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앞서 지난 16일 미국 텍사스주 오데사에 있는 ‘솔트그래스 스테이크 하우스’ 레스토랑에서 일하던 아랍계 웨이터 &...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66 Votes0
    Read More
  13. 美 연구 '기온 비정상적으로 오르면 자살률 높아진다'

    이상고온 현상이 일어날 때처럼 기온이 오르면 자살률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기온이 갑자기 상승한 달에는 자살률도 오른다는 것이다. 기후변화가 정신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를 보여주는 연구 결과로 주목받고 있다. 과학저널 ‘네이...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59 Votes0
    Read More
  14. No Image

    쿠바 59년만에 사유재산 공식 인정

    헌법개정…親시장경제 법제화 지구상 몇 남지 않은 사회주의 국가 쿠바가 59년 만에 사유재산을 공식 인정했다. 쿠바의 의회 격인 인민권력회의는 22일(현지 시각) 기존 헌법을 대체할 새 헌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1959년 사회주의 정권 수립 이후 처음...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66 Votes0
    Read More
  15. 올해 세계 ‘자원 적자’ 시기 8월1일…212일 만에 1년치 모두 소비

    인류가 지구 자원을 소모하는 속도가 점차 빨라지고 있다. 인류는 ‘지구가 지속가능하기 위해 1년 동안 써야할 자원’을 올해에는 212일 만에 다 소비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연구가 처음 시작된 1970년대 이후 가장 빠른 기간이다. 생태연구기...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47 Votes0
    Read More
  16. 카스피海? 카스피湖?

    호수 판정 땐 5개국이 나눠 가져… 국력 강한 러시아·이란에 유리 카자흐 등 3개국은 "바다" 주장, 국익 놓고 국제회의서 수싸움 '카스피해(Caspian Sea)'는 바다인가, 호수인가. 이름에 바다가 붙어 있고 물도 바닷물처럼 짜다. 남한 국...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44 Votes0
    Read More
  17. 해안 절벽서 아이 안고 숨진 엄마들…그리스 울린 산불 피해

    아테네 북동부 해안도시 마티에서 화마에 타버린 자동차를 한 주민이 바라보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그리스 아테네 인근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인한 사망자가 최소 74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실종 신고가 쇄도하고 있어 희생자가 늘어날 전망이다. 아테네...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63 Votes0
    Read More
  18. 대만 유치한 '동아시안 유스게임', 중국 압박에 취소 날벼락

    대만이 유치한 국제 스포츠 대회의 개최권이 중국의 압력으로 개최를 1년여 앞두고 박탈됐다. 25일 대만 언론에 따르면 동아시아올림픽위원회(EAOC)는 전날 베이징에서 임시 이사회를 열어 내년 8월 대만 타이중(臺中)시에서 열릴 예정이던 제1회 동아시안 유...
    Date2018.07.25 Category『중국뉴스』 Views46 Votes0
    Read More
  19. [영상] 30초 만에 매장 싹쓸이 한 간 큰 도둑들

    사진 크게보기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레즈노시에서 '30초 도난 사건'이 연이어 발생했다. 왼쪽사진은 지난 7일 애플 매장에서 오른쪽 사진은 24일 요가 용품 매장에서 도둑들이 물건을 훔치는 모습 [ABC30 뉴스 유튜브 캡처] 최근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44 Votes0
    Read More
  20. 일본도 최저임금 인상 논란…“부족해” vs “부담돼

    일본 후생노동성 중앙최저임금심의회는 25일 올해 최저임금 기준액을 874엔(약 8850원)으로 정했다. 사진은 지난해 일본 후생노동성 회의장 앞에서 최저임금을 1500엔(약 1만5000원)으로 올려야 한다고 주장하는 시민들이 집회를 여는 모습. [연합뉴스] 일본...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63 Votes0
    Read More
  21. 남편-내연녀 탄 차량 맨몸으로 막은 아내

    [서울신문 나우뉴스] 맨 몸으로 차량을 막아선 것도 모자라 차량을 마구잡이로 공격한 여성 탓에 도로가 마비되는 일이 발생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의 20일 보도에 중국 현지시간으로 지난 11일, 장쑤성 난징시 경찰은 대로변에서 한 여성이 소동을...
    Date2018.07.25 Category『중국뉴스』 Views51 Votes0
    Read More
  22. '귀화해도 카지노 가고파' 외국인등록증 위조한 중국동포 집유

    카지노[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한국 국적을 얻은 후에도 외국인 전용 카지노에 출입하기 위해 외국인등록증을 위조한 중국 동포가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12단독 김대규 판사는 공...
    Date2018.07.16 Category『동포뉴스』 Views1071 Votes0
    Read More
  23. 중국 고속철도, 무승차권 탑승 시대 진입

    중국철도총회사의 또 한가지 대거, 향후 전국적으로 고속렬차 승차시 신분증만 소지하면 탈 수 있게 되였다. 고속철도 ‘령종이화(无纸化)기차표' 얼마전에 중국철도총회사 당조서기, 총경리 륙동복은 ‘지능고속철도발전 및 경진(京津)도시간 ...
    Date2018.07.16 Category『중국뉴스』 Views179 Votes0
    Read More
  24. ‘온라인 예약 간호사’ 방문 서비스, 믿음성 있을가?

    최근 북경, 상해, 광동, 복건 등 지역에서는 주사를 맞고 약을 바꾸거나 실밥을 푸는 등 전문 간호서비스가 필요한 시민들이 병원에 갈 필요 없이 휴대폰으로 주문만 하면 ‘온라인 예약 간호사(网约护士)’가 즉시 방문하여 해당 서비스를 제공...
    Date2018.07.16 Category『중국뉴스』 Views163 Votes0
    Read More
  25. No Image

    여성 유튜버 악플, 남성보다 두배 더 달려

    호주국립대 연구팀 분석 미국 여성 레베카 왓슨은 지난 5월 개인 위생에 관한 게시물을 세계 최대 동영상 서비스 유튜브에 올렸다. 그는 유튜브에서 과학 채널을 운영하며 3만명 가까운 고정 구독자를 가진 유튜버다. 그러나 그가 올린 동영상에는 "새로 한 머...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120 Votes0
    Read More
  26. 홍콩서 '미인계' 동원해 금 투자 사기…33명 27억원 털려

    홍콩에서 '미인계'를 동원해 금 투자를 유도한 후 신용거래 수수료 등을 챙긴 사기꾼 일당이 적발됐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3일 보도했다. 홍콩 경찰의 발표에 따르면 이들 일당은 고졸 출신의 젊고 매력적인 여성을 채용한 후 이...
    Date2018.07.16 Category『중국뉴스』 Views128 Votes0
    Read More
  27. 성범죄에 시달리는 인도…이번엔 집권당 도마 올라

    아동 성폭행 사건에 항의하는 인도 시민들. 인도 집권당인 인도국민당(BJP)이 소속 전·현직 주 의원들의 성 추문으로 홍역을 치르고 있다. 13일(현지시간) 현지 NDTV에 따르면 인도 구자라트주(州) BJP 지역위원회 부회장인 자얀티 바누샬리는 자신의 ...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54 Votes0
    Read More
  28. 플라스틱에 몸살 앓는 세계…감소 조치 잇따라

    “암 발생 가능성 증가나 정자 수 감소,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 및 자폐증 증가 등과 관련이 있다.” 미국 프레도니아 뉴욕주립대 미세플라스틱 전문 연구원 세리 메이슨 교수는 “이런 증상들이 환경 속 합성화합물 존재와 관련이 있...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88 Votes0
    Read More
  29. 러시아 월드컵 또 하나의 승자는 '구글 번역기'

    "한 달 동안 모바일 번역 사용 2배 급증" (서울=연합뉴스) 김현재 기자 = 2018 러시아 월드컵은 비디오 판독이라는 '기술' 심판의 등장으로 월드컵 역사의 한 획을 그었다. 국제축구연맹(FIFA)이 논란이 됐던 비디오 판독을 도입한 뒤 경기 흐름이나 ...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70 Votes0
    Read More
  30. 지구촌 '플라스틱과 전쟁'…아디다스 '6년내 재활용품 완전대체'

    칠레, 국가차원 비닐봉지 금지…시애틀·EU·英 "플라스틱 빨대 금지" "2050년 바다에 플라스틱이 더 많을 것…미세플라스틱, 인체 영향줄것" EU 집행위원회, 해양오염 막기 위해 일회용 플라스틱제품 금지 추진[EPA=연합뉴스 자료사...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55 Votes0
    Read More
  31. 사우디서 무대 난입해 남가수 포옹한 여성 성범죄 처벌

    무대에서 남자 가수를 껴안은 여성 관중[유튜브]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콘서트 중 무대에 뛰어들어 남자 가수를 껴안은 여성 관객이 성범죄 혐의로 처벌받게 됐다고 현지 언론들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1...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65 Votes0
    Read More
  32. 프랑스 우승에 환불 내기건 中 주방업체 환불 약속 이행

    화디의 프랑스 월드컵 우승 환불 광고[충칭상보 캡처] (상하이=연합뉴스) 정주호 특파원 = 프랑스의 월드컵 우승에 제품 환불을 내기로 걸었던 중국 주방가전업체 화디(華帝·Vatti)가 16일 환불 약속의 이행에 나섰다. 중국 경제관찰망에 따르면 화디...
    Date2018.07.16 Category『중국뉴스』 Views51 Votes0
    Read More
  33. 구조된 泰소년들, 구조중 숨진 다이버 소식에 눈물의 추모

    태국 북부의 동굴에 17일 간 고립됐다가 극적으로 구출된 소년 등 13명이 15일 자신들을 구하려다 숨진 자원봉사 다이버 1명의 죽음에 대해 눈물을 흘리며 묵념으로 그의 사망을 추모했다고 미 CNN이 전했다. 이들을 구조하기 위한 자원봉사에 나섰던 태국 네...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57 Votes0
    Read More
  34. 이집트 미라 제작비밀 풀 ‘작업장’ 찾았다

    2500년전 수도 멤피스 지하서 미라 35구 -오일이름 적힌 그릇 등 만드는 과정 파악할 단서들 발굴, “이집트 관광산업 부흥에 청신호” 고대 이집트 왕국의 미라 제작 과정을 엿볼 수 있는 미라 작업장이 이집트 기자시에서 발견됐다. 기자=AP 약 25...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56 Votes0
    Read More
  35. 이스라엘 모사드 스파이, 지난 1월 이란서 방대한 핵기밀 빼내

    이스라엘 정보기관 모사드가 지난 1월 31일 이란 테헤란 상업지구의 한 창고를 급습해 방대한 분량의 핵무기 기술 관련 정보를 빼냈던 작전이 영화 ‘오션스 11’과 흡사할 정도였다는 지적이 나왔다. 15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는 지난 1월 3...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54 Votes0
    Read More
  36. 중국, 마오쩌둥 시신 안치 기념당 세계유산 등재 추진 논란

    중국은 공산중국을 수립한 마오쩌둥(毛澤東) 전 주석의 시신을 안치한 ‘마오 주석 기념당’ 등을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 신청할 계획이라고 신화망(新華網)이 16일 보도했다. 사이트에 따르면 베이징시 당국은 명대에 세운 베이징의 외성 정문 융...
    Date2018.07.16 Category『중국뉴스』 Views51 Votes0
    Read More
  37. 교복입은 日여고생과 데이트 원조교제, 온라인으로 확산

    일본에서 교복입은 여고생이 산책이나 말상대를 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른바 ‘JK 비즈니스’에 대한 단속이 강화되자, 유사 서비스가 온라인으로 확산해 문제가 되고 있다고 산케이신문이 16일 보도했다. JK비즈니스란 교복을 입은 여고생들...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55 Votes0
    Read More
  38. 43년 전 초콜릿 훔친 도둑, 익명 편지로 사죄…과자값도 동봉

    사진=Belle Vale Shopping Centre 소셜미디어 어릴 적 초콜릿 바를 훔친 사람이 43년 만에 사과 편지를 보냈다. 영국 ‘데일리 메일’ 등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영국 잉글랜드 리버풀의 대형 마트 ‘벨 베일 쇼핑센터’(Belle Vale Shop...
    Date2018.07.16 Category『국제뉴스』 Views42 Votes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51 Next
/ 951
사이트맵 보기/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