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닷컴을 시작 페이지로

한국 모이자






조회 수 6165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923년 도쿄 일원의 간토 지방은 지진으로 인하여 궤멸적인 피해를 입었고, 민심과 사회질서가 대단히 혼란스런 상황이었다. 일반인들 사이에 서로를 믿지 못하는 불신이 싹트는 가운데, 내무성계엄령을 선포하였고, 각 지역의 경찰서에 지역의 치안유지에 최선을 다할 것을 지시하였다. 그런데 이때 내무성이 각 경찰서에 하달한 내용 중에 “재난을 틈타 이득을 취하려는 무리들이 있다. 조선인들이 방화폭탄에 의한 테러, 강도 등을 획책하고 있으니 주의하라.”라는 내용이 있었다. 이 내용은 일부 신문에 사실확인도 없이 보도되었고, 보도 내용에 의해 더욱 더 내용이 과격해진 유언비어들이 아사히 신문, 요미우리 신문 등 여러 신문에 다시 실림으로써 “조선인(또한 중국인)들이 폭도로 돌변해 우물을 풀고 방화·약탈을 하며 일본인을 습격하고 있다.”라는 거짓소문이 각지에 나돌기 시작했다. 당시에는 지진으로 인하여 공급이 끊긴 상태였고, 목조 건물이 대부분인 일본인화재를 굉장히 두려워 하였으므로, 이러한 소문은 진위 여부를 떠나 일본 민간인에게 조선인이나 중국인에 대한 강렬한 적개심을 유발하였다.

 

 

 

 

300px-8-2earthquake-kanto.jpg

 

 

 

일본인들의 조선인 학살[편집]

이에 곳곳에서 일본인들이 자경단을 조직해 불심검문을 하면서 조선인이나 중국인으로 확인되면 가차없이 살해하는 만행을 저지르기 시작하였다. 이들은 죽창이나 몽둥이, 일본도 등으로 무장하였고, 일부는 총기로 무장하기도 하였다. 우선 조선식이나 중국식 복장을 한 이는 바로 살해당하였으며, 학살 사실을 알고 신분을 숨기기 위해 일본식 복장을 한 조선인이나 중국인, 타지역 출신을 식별해 내기 위해서 외국인에게 어려운 일본어 발음(한국어에 없는 어두유성음 및 종종 정확하게 발음되지 않는 장음 발음(撥音) 등으로 이루어진) “十五円五十銭(15엔 50전)”(じゅうごえんごじっせん)을 시켜보아 발음이 이상하면 바로 살해하였다. 이때, 조선인뿐만 아니라, 중국인, 류큐인, 외자 성을 강제당해 조선인으로 오인받은 아마미 제도 출신, 지방에서 도쿄로 와 살고 있던 지방의 일본인(특히 도호쿠, 고신에쓰, 홋카이도 출신), 미국, 영국 등 서양 출신으로 도쿄에 온 기자들도 발음상의 차이로 조선인으로 오인받고 살해당하는 등, 자경단의 광기는 상상을 초월하였다. 일부 조선인들은 학살을 피해 경찰서 유치장으로까지 피신하였으나, 일부 지역에서는 자경단이 경찰서 안까지 쳐들어와 끄집어 내어 학살하였다. 외국인이나 타 지역 사람들이 도쿄에 가는 것은 곧 죽음을 뜻했다. 경찰살인을 보고서도 방관하거나, 소극적으로 대응하였으며, 오히려 조선인을 조직원으로 받아들이고 있던 야쿠자등 비공권력 범죄 집단의 일부가 조선인을 숨겨주는 일이 있었다. 조선인 학살과 더불어 사회주의자, 아나키스트, 인권운동가, 반정부 행위자 등으로 경찰에 요주의 인물로 등록되어 있던, 주로 좌파 계열의 운동가에 대한 학살사건도 동시에 진행되었다.

 

 

 

 

300px-8-2earthquake-kanto.jpg

 

 

일본 치안당국의 학살묵인[편집]

치안 당국은 루머상의 “조선인 폭동”이 없는 것을 이미 알고 있었지만, 혼란 수습과 질서 회복의 명분하에 자경단의 만행을 수수방관하였고, 일부는 가담하거나 조장하기까지 하였다. 그러나 점차 자경단의 만행이 도를 넘어서 공권력을 위협할 정도가 되자, 그제야 개입하였으나, 이미 수많은 조선인이 학살당한 후였다. 자경단의 살상 대상은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았으며, 상당수는 암매장되었다. 학살이 최고조에 달했을 때에는 도쿄에 흐르는 스미다가와아라카와의 두 강이 흘러 다니는 시체로 인해 피바다로 물들었다고 한다. 일본 정부는 최종적으로 유언비어를 공식 확인하였으나, 피해자의 수를 줄여서 발표하고, 자경단 일부를 연행·조사하였으나, 형식상의 조치에 불과하였으며, 기소된 사람들도 증거불충분을 이유로 무죄 방면되었다. 학살 사건으로 인한 사법적인 책임또는 도의적인 책임을 진 사람이나 기구는 전혀 없었다. 이로써 악성 루머가 얼마나 끔찍한 결과를 초래하는지 잘 드러나게 되었다

 

 

 

 

 

 

 

 

 

 

 

 

 

 

 

 

 

 

 

 

 

  • ?
    가족이늘었어요 2013.12.05 11:46
    쪽발이 새ㄲ ㅣ 들 씨를 말려야 된다. 합심 하라 .한중 두나라. 일본이 미쳐 날뛰고 있다 . 역사를 잊고 살지마라 .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 『역사』 [조선왕조실록 ] - 사대외교의 설움 file 人魚王子 2014.09.28 6341
42 『한국문화』 한국의 '김장문화' 유네스코 세계무형유산 등재 관광이영희 2013.12.06 6127
» 『역사』 관동대지진 조선인대학살 <위키백과> 1 file 투명한그림자 2013.11.25 6165
40 『한국문화』 뿌리깊은 타자 의식 문화 -- 한 중 일서만 별난 현상 투명한그림자 2013.11.06 5648
39 『역사』 [읽을 거리]신라,발해인과 인연이 있는 금나라 1 file 부산맨36 2010.01.03 17654
38 『역사』 조선족과 고려인의 역사 8 부산맨36 2010.01.01 23763
37 『역사』 외세 침입대한 저항 3 file 부산맨36 2010.01.01 25086
36 『역사』 38선과 한국 전쟁(항미원조전쟁) 4 file 부산맨36 2010.01.01 18772
35 『역사』 조선 민주주의 인민공화국 / 대한민국 수립 3 file 부산맨36 2009.12.31 18110
34 『역사』 8.!5 광복해방(미국,구소련 군정기) file 부산맨36 2009.12.31 11968
33 『역사』 일제 강점기(일본 식민지 시대) file 부산맨36 2009.12.31 26192
32 『역사』 한국 역사 ㅡ 대한 제국 12 file 부산맨36 2009.12.31 12995
31 『역사』 한국의 역사 ㅡ조선 1 file 부산맨36 2009.12.31 16809
30 『역사』 한국의 역사 ㅡ 발해 file 부산맨36 2009.11.05 14576
29 『역사』 한국의 역사 ㅡ 고려 5 file 부산맨36 2009.11.05 13415
28 『역사』 한국의 역사 ㅡ 후삼국 시대((후백제,후고구려,신라) file 부산맨36 2009.11.05 12930
27 『역사』 한국의 역사 ㅡ 통일 신라 file 부산맨36 2009.11.05 11564
26 『역사』 한국의 역사 ㅡ 가야 file 부산맨36 2009.11.05 10703
25 『역사』 한국의 역사 ㅡ 신라 file 부산맨36 2009.11.05 12366
24 『역사』 한국의 역사 ㅡ 백제 file 부산맨36 2009.11.05 1310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사이트맵 보기/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