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닷컴을 시작 페이지로

한국 모이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비추천 수

『동포뉴스』 법원, '조선족 청부살인' 1심 무죄 깨고 2심 무기징역

  • 2016-06-30
  • 조회 수 60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사업 문제로 다투던 동료 기업가를 청부살해한 '조선족 청부살인 사건' 피고인에게 항소심에서 무기징역이 선고됐습니다. 서울고법 형사5부는 살인교사 등 혐의로 기소된 S건설사 대표 이 모 씨에게 상해교사만 유죄로 인정해 징역 7년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살...

『스포츠』 지문일, '슈퍼리그의 별' TOP10 첫자리 올라 file

  • 2016-06-30
  • 조회 수 54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슈퍼리그 13라운드 '훙뉴 슈퍼리그의 별' 톱10 평선결과 27일 발표   중국축구슈퍼리그 13라운드 '훙뉴 중국슈퍼리그의 별’톱10에 연변부덕팀의 지문일, 오영춘, 배육문선수가 입선됐다. 톱10 평선은 매체 선정(1~5위)과 네티즌 투표(6~10위)로 이뤄졌...

『국제뉴스』 윈도 10 '1주년 업데이트' 8월 2일 배포 file

  • 2016-06-30
  • 조회 수 36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보안기능·생체인식·인공지능비서 등 강화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화섭 특파원 = 마이크로소프트(MS)가 윈도 10의 '1주년 업데이트'(Anniversary Update)를 8월 2일(미국 날짜 기준)부터 배포할 예정이라고 29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작년 7월 29일...

『중국뉴스』 '혼전 성관계 여자는 ‘값싸다’…中 고교 性교과서 논란 file

  • 2016-06-30
  • 조회 수 51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사진=웨이보 캡처 중국 장시성(江西省) 고등학교 성(性) 교과서에 여성을 비하하는 표현이 삽입돼 논란이 일고 있다. 28일(현지시각) 영국 BBC에 따르면 중국 장시성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성 교과서에 혼전 성관계를 일컬어 ‘여학생들의 심신에 부정적인...

『중국뉴스』 中 40대 여성, 18년전 냉동배아로 출산 성공 file

  • 2016-06-30
  • 조회 수 38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베이징=연합뉴스) 진병태 특파원 = 중국에서 40대 여성이 18년전 냉동시킨 배아를 자궁에 이식해 건강한 여아를 출산했다. 30일 중국청년보에 따르면 이 여성(45)은 지난 27일 장쑤(江蘇)성의 한 병원에서 3.3㎏ 무게의 건강한 여아를 출산했다. 이 여성...

『국제뉴스』 네가 아닌 우리…기절한 승객 도우려 힘 모은 '지구촌 사람들' file

  • 2016-06-30
  • 조회 수 35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비행 도중 심장 이상으로 의식 잃은 남성을 위해 기내 승객들이 손을 내민 훈훈한 사연이 공개됐다. 쓰러진 남성은 목적지 도착 후, 잠시 의식을 되찾았으나 안타깝게도 숨졌다. 지난 28일(현지시간) 미국 폭스뉴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최근 조지아주 애틀랜타...

『중국뉴스』 중국 리위안차오 부주석 낙마설 확산 file

  • 2016-06-30
  • 조회 수 46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중국 밖 중화권 매체를 중심으로 리위안차오(李源潮·사진) 중국 국가부주석 낙마설이 확산되고 있다. 여름 휴가철 전·현직 최고 지도부의 비밀회동인 베이다이허(北戴河) 회의를 앞두고 계파 간 권력투쟁이 본격화하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미국의...

『국제뉴스』 저커버그, 하와이 이웃과 '담벼락 갈등' file

  • 2016-06-30
  • 조회 수 31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재작년 미국 하와이 섬 일부 부지를 사들였던 페이스북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 측이 최근 장벽을 쌓기 시작해 주민들의 불만이 가중되고 있다. 지난 28일(현지시간) 미국 웨스트하와이투데이 등 외신들에 따르면 저커버그는 2014년 하와이 ...

『국제뉴스』 혼수상태에 빠진 생후 4개월 아기…원인은 코카인 중독 file

  • 2016-06-30
  • 조회 수 34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코카인을 흡입한 미국의 한 부부가 경찰에 붙잡혔다. 이들은 전직 방송기자다. 단서는 생후 4개월 된 아기의 소변검사 결과. 혼수상태에 빠져 병원에 실려 온 아기에게서 중독반응을 밝혀낸 의료진이 소변검사를 했는데, 오줌에서 코카인 양성반응이 나왔다. ...

『중국뉴스』 中 독자 개발 여객기 첫 취항… 항공强國 향해 성큼 file

  • 2016-06-30
  • 조회 수 43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중국이 독자 개발한 첫 여객기가 28일(현지 시각) 상업 비행을 시작했다. 개발에 착수한 지 약 15년 만이다. 중국산 중형 여객기도 이르면 올해 중 시험비행을 거쳐 취항할 예정이다. 국산 전투기 젠(殲) 시리즈에 이어 상업용 항공기까지 자국 기술로 제작...

『국제뉴스』 EU시장만 원하는 英 vs 이민도 받으라는 EU file

  • 2016-06-30
  • 조회 수 16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EU 27國 정상, 영국 없이 첫 회의] "사람·자본·서비스·상품 4가지 자유이동 보장해야 시장접근권" 캐머런 "이민 유입 제한 불가피", 메르켈 "곶감만 빼먹기 안 돼"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협상이 이민자 통제 등을 둘러싼 양측 이해관계 충돌로 난항을 겪...

『국제뉴스』 목성의 신비 밝혀지나…29억km 비행한 주노 탐사선, 내달 초 안착 file

  • 2016-06-30
  • 조회 수 22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태양계의 다섯번째 행성이자 가장 큰 행성인 목성의 신비가 곧 벗겨진다. 지난 2011년 8월 5일 발사됐던 미항공우주국(NASA·나사)의 주노 탐사선은 지난 약 5년동안 약 29억km의 거리를 비행한 끝에 오는 7월 4일 오후 11시 53분(미국 동부시간 기간)에 목...

『국제뉴스』 40년 동안 썩지 않은 케이크 과자 file

  • 2016-06-30
  • 조회 수 19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사진 속의 노란 케이크 과자는 미국인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 이 하얀 크림이 속에 들어 있는 이 케이크 과자는 셀 수도 없는 많은 사람들의 뱃속에서 소화가 되었지만, 특별히 40년 넘게 생존(?)한 것도 있다. 일은 1976년 미국 메인 블루힐에 있는 사립 ...

『국제뉴스』 브렉시트 암흑시대 오면 중국이 최대 수혜 file

  • 2016-06-30
  • 조회 수 28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브렉시트 암흑시대가 닥치면 중국으로 세계 시장의 무게중심이 옮겨갈 것이다.”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 후유증으로 세계 시장의 불안이 이어질 경우 중국이 큰 반사이익을 누릴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블룸버그통신의 30일(현지시간) 보...

『국제뉴스』 英 선덜랜드 주민들, 뒤늦은 후회… “닛산 떠나지마오” file

  • 2016-06-30
  • 조회 수 26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브렉시트 쇼크] 국민투표때 ‘탈퇴 지지율’ 최고 닛산, 英 최대 자동차공장 운영…브렉시트 이후 철수 움직임 7000여명 일자리 사라질 판 “브렉시트 이전으로 되돌려줘” 브렉시트에 반대하는 영국인들이 28일 수도 런던 트래펄가 광장에 모여 시위를 벌이고 ...

『국제뉴스』 수치로 확인된 일본의 저출산 고령화…65세 이상 첫 4분의 1 돌파

  • 2016-06-30
  • 조회 수 17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일본의 65세 이상 고령자 인구가 총무성 조사에서 처음으로 전체 인구의 4분의 1을 넘은 것으로 집계됐다. 일본 총무성이 29일 발표한 지난해 10월 현재 국세(國勢)조사에 따르면 65세 이상 고령자 인구는 3342만여명으로 전체 인구(1억2711만명)의 26.7%를 차...

『국제뉴스』 운전중 거대 세멘트 덩이 차 앞유리에 박혀, 녀운전수 혼절 file

  • 2016-06-30
  • 조회 수 14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흑룡강신문=하얼빈) 하남성 정주시, 6월 27일 저녁 20시경 한 중년 녀성이 자가용을 운전하고 입체교차로를 지나다가 불의의 사고를 당했다.   운행중인 자가용 앞유리에 느닷없이 커다란 세멘트 덩어리가 꽂히며 자칫 생명을 위협할만한 큰 사고...

『중국뉴스』 뜨끈한 바위로 기운 되찾기…유행처럼 번지는 '기묘한 민간요법' file

  • 2016-06-30
  • 조회 수 11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흑룡강신문=하얼빈) 뜨겁게 달궈진 바위에 누워 건강을 되찾는 민간요법이 중국 산시(陝西) 성 중년 여성들 사이에서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몸에 기운이 도는 것 같다는 게 여성들 의견인데, 의학 전문가들의 생각은 조금 다르다.   지난 27일...

『중국뉴스』 中일용소비재 판매증가율 5년 만에 최저…3.5% 증가 file

  • 2016-06-30
  • 조회 수 11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의 작년 일용소비재(FMCG) 판매가 5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시장조사기관 베인앤코와 칸타르 월드패널은 중국 소비자 보고서에서 작년 일용소비재 판매가 전년 대비 3.5% 증가했다고 밝혔다고 중...

『국제뉴스』 뉴욕 1일 여행 비용이면 방콕에서 5일간 여행 한다 file

  • 2016-06-30
  • 조회 수 11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흑룡강신문=하얼빈) 뉴욕 여행 하루 비용이면 방콕에서 5일간 지낼 수 있다는 흥미로운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익스피디아는 전세계 15개(뉴욕, 라스베이거스, 런던, 파리, 도쿄, 오키나와, 싱가포르, 타무닝(괌), 홍콩, 오사카, 서울, 상하이, 다...

『국제뉴스』 16개국 女 8000명 조사… "자신감 높이려 외모 가꿔"

  • 2016-06-30
  • 조회 수 16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흑룡강신문=하얼빈) 에스테틱 기업 엘러간이 글로벌 뷰티 트렌드에 관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16개국 8000여 명의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여성들이 외모를 관리하는 것이 자신감을 높이는 하나의 방법인 것으로 나타났다.   ...

『중국뉴스』 "500만위안 내면 시험점수 올려 준다고?" 분노한 중국 부모들 file

  • 2016-06-30
  • 조회 수 16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흑룡강신문=하얼빈) ‘500만위안 내면 고등학교 입학시험 때 점수 10점 올려드립니다.’   점수를 조작해주는 입시전문 브로커의 말이 아니다. 중국 닝샤(寧夏)회족자치구의 인촨(銀川)시의 중카오(中考·고등학교 입학시험) 가점 제도가 인정하는 내...

『중국뉴스』 중국 스마트폰 2020년 14억대 돌파, 미국 4배 웃돌 듯 file

  • 2016-06-30
  • 조회 수 13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흑룡강신문=하얼빈) 오는 2020년 중국 시장에서 사용되는 스마트폰이 14억대를 넘어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왕역과기(網易科技)는 세계적인 IT매체 ZDNet 보도를 인용해 시장조사업체 카날시스(Canalys)가 중국 스마트폰 사용량이 오는 20...

『중국뉴스』 급한 소포나 서류 고속렬차로“당일 송달”가능 file

  • 2016-06-30
  • 조회 수 17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흑룡강신문=하얼빈) 연변서 급한 소포나 서류 등을 고속렬차로 “당일 송달” 이 가능해졌다.   연길고속철도속달영업부에 따르면“모든 속달 소포는 고속렬차로 전문인원이 책임지고 정차역에서 소포접수자 혹은 소포 발송인과 주고받기에” 고속렬...

『국제뉴스』 오줌 쌌다는 이유로 모닥불로 위협…비정한 의붓아버지 file

  • 2016-06-30
  • 조회 수 15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이불에 오줌을 쌌다는 이유로 세 살 의붓아들을 모닥불에 학대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28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에 따르면 최근 파라과이 수도 아순시온 인근의 한 마을에서 세 살 남자아기를 모닥불에 학대한 의붓아버지가 경...

『중국뉴스』 国务院通过“八纵八横”高铁网规划 file

  • 2016-06-30
  • 조회 수 20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中国高铁路网中长期规划示意图(来源网络,非官方图) 原标题:李克强主持召开国务院常务会议(2016年6月29日) 国务院总理李克强6月29日主持召开国务院常务会议,部署促进川陕革命老区振兴发展,推动老区加快致富全面奔小康;原则通过《中长期铁路网规...

『고향뉴스』 흑룡강성 18개 조선족중학교 대학입시 결과500여명 수험생중 15명 수험생 600점선 file

  • 2016-06-29
  • 조회 수 31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조선족중학교중 문과수석 정림, 리과수석 백해동   문과 1진 최저점수선 481점 2진 최저점수선 401점   리과 1진 최저점수선 486점 2진 최저점수선 369점   (흑룡강신문=하얼빈) 정봉길 기자= 올해 대학입시 참가한 전성 18개 조선족중...

『중국뉴스』 폭우로 푹 꺼진 땅…기지발휘로 위기 넘긴 경찰관 file

  • 2016-06-29
  • 조회 수 35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폭우로 땅이 가라앉아 생긴 구멍에 몸이 끼고도 기지를 발휘해 위기를 넘긴 중국 경찰관이 화제다. 지난 28일(현지시간) 중국 환구시보 등 외신들에 따르면 경찰관 류씨는 최근 후베이(湖北) 성의 한 마을에서 다리 통제 작업을 펼치고 있었다. 마을은 연이은 ...

『중국뉴스』 중국 홍콩 주둔부대, 시민에 개방일 입장권 발급

  • 2016-06-29
  • 조회 수 32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CCTV.com한국어방송] 앵커멘트 중국인민해방군 홍콩 주둔부대가 홍콩 회귀 19주년을 경축하고 홍콩사회 각계와 군 간의 소통과 교류를 증진하기 위해 7월 1일과 7월 2일 홍콩시민들을 상대로 병영을 개방하기로 했습니다. 26일 오전 홍콩시민...

『중국뉴스』 여대생들의 졸업사진 "이렇게 예뻐져도 괜찮나요?" file

  • 2016-06-29
  • 조회 수 28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졸업시즌을 맞이한 중국에서 특이한 의상이나 포즈 없이 평범하게 찍은 사진 두 장이 누리꾼들에게 화제가 되고 있다. 화제가 된 사진은 기숙사를 배경으로 신입생 시절 군복 입은 모습과 졸업식에서 여성스럽고 단아한 옷을 입고 찍은 사진으로, 사진 속 ...

『국제뉴스』 日여성폭력 증가…피해 남성 5년 새 4배로 급증 file

  • 2016-06-29
  • 조회 수 27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여성들의 폭력으로 고통받는 남성이 해마다 증가해 5년 새 무려 4배로 급증했다고 27일 일본 아사히신문 DOT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배우자, 연인으로부터 폭력에 시달려 상담소를 찾은 사람은 2015년 기준 6만 3141명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

『중국뉴스』 '20대가 아닙니다'…‘초동안’ 50대女 비결이? file

  • 2016-06-29
  • 조회 수 33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20대나 다름 없는 외모와 몸매를 가진 50세 여성이 있어 화제다. 지난 27일(현지 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초동안’ 중국 여성 예원(Ye Wen, 50)에 대해 보도했다. 중국 허난성 지역에 거주하는 예원은 50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로 완벽한 동안 얼굴을...

『국제뉴스』 15년 간 ‘NO브라 NO팬티’ 20대 女, 이유는 바로… file

  • 2016-06-29
  • 조회 수 29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최근 15년 간 브래지어와 팬티을 입지 않았다고 밝힌 20대 여성이 있어 화제다. 영국 데일리메일의 27일(이하 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미국 미네소타 주(州)에 거주하는 유튜브 스타 해나 하울렛(29)이 그 주인공이다. 식단 조절로 ...

『국제뉴스』 일본 연구팀, 정자 기형 일으키는 원인 유전자 발견 file

  • 2016-06-29
  • 조회 수 20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서울=연합뉴스) 이해영 기자 = 정자의 앞쪽 끝 부분이 정상적으로 자라는 데 필요한 단백질을 일본 연구팀이 찾아냈다. 29일 아사히(朝日)신문에 따르면 쓰쿠바(筑波)대학과 오사카(大阪)대학, 리켄(理硏)연구소 공동연구팀은 쥐 실험에서 이 단백질이 없으...

『국제뉴스』 마라도나부터 대통령까지, 떠나는 메시 붙잡는 아르헨티나(종합) file

  • 2016-06-29
  • 조회 수 35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국가대표팀 은퇴를 선언한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를 붙잡기 위해 축구 영웅 디에고 마라도나는 물론 아르헨티나 대통령까지 나섰다. 메시는 27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2016 남미축구선수권대회(코파 아메리카) 칠레와의 결승전 승부차기에서 결정적인 실...

『중국뉴스』 반딧불이 10만마리 방생 행사…"과한 욕심" 지적 잇따라 file

  • 2016-06-29
  • 조회 수 21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중국의 한 공원에서 반딧불이 방생 행사가 열린 것을 두고 옳은 결정이 아니었다는 곤충 전문가들의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지난 27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스트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앞선 25일 늦은 밤, 쓰촨(四川) 성 청두(成都)의 한 공원에서 반딧불이 방...

『국제뉴스』 "급식 종사자는 근무시간 '큰볼일' 금지?"…황당한 일본 지자체 file

  • 2016-06-29
  • 조회 수 18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근무시간 중에 대변을 보면 안된다." 일본 후쿠이(福井)현의 한 지방자치단체가 급식센터 직원들에 대해 이런 근무 매뉴얼(지침)을 통지했다가 비판여론이 비등하자 이를 철회했다. 28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후쿠이현 와카사초(若狹町)는 지난달 관내 ...

『국제뉴스』 뉴질랜드 빈부격차 심화…상위 10%가 부의 60% 차지

  • 2016-06-29
  • 조회 수 20
  • 추천 수 0
  • 비추천 수 0

뉴질랜드에서 부자 상위 10%가 뉴질랜드 전체 부의 약 60%를 가진 것으로 조사됐다. 28일 뉴질랜드통계청가 공개한 자료를 보면 지난해 6월 말 기준 상위 10%의 부유층이 가진 부는 뉴질랜드 전체 부의 59%로 5년 전보다 5% 포인트 증가했다. 부자 상위 5%가 ...

사이트맵 보기/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