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닷컴을 시작 페이지로

한국 모이자






조회 수 12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관영매체는 '주전론'…인터넷선 "발전 호기 끝났다…협상 서둘러야" 주장도

 

1.jpg

미중 관세전쟁(PG) [제작 정연주] 일러스트

 

(상하이=연합뉴스) 정주호 특파원 = 중국이 미국의 2천억 달러 관세율 인상 검토에 맞서 6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부과 계획을 밝힌 가운데 6일 중국 여론의 속내도 복잡한 양상을 보이고 있다.

 

중국의 관영 매체들은 미국에 약한 모습을 보이지 않아야 한다며 무역전쟁에 맞서 싸워야 할 근거와 이유를 제시하고 있지만 중국 인터넷과 소셜미디어에선 이들 관영매체가 주장하는 주전론(主戰論)에 회의감을 내비치는 주장이 적지 않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는 전날 평론을 통해 "협상 전 극언을 퍼붓고 자기가 손해되는 조치를 서슴지 않으며 자신의 협상 카드를 늘리는 것이 미국이 국제현안에서 관행적으로 사용해온 방법"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난 며칠간 미국이 관세폭탄을 던지며 중국을 압박, 위협하는 한편으로 곳곳에서 중국과 협상을 재개하려 한다는 신호를 보내고 있다. 하지만 이런 강온 양책은 중국의 어떤 반응도 이끌어내지 못할 것"이라고 했다.

   

신문은 이어 "중국이 자신의 핵심이익에 손실이 되는 쓴 열매를 삼킬 것을 기대하는 것은 미국 최대의 전략적 오판이 될 것임이 확실하다"고 강조했다.

 

인민일보는 또 이번에 중국이 취한 반격조치는 "인민의 복지와 기업의 감내력, 전세계 산업사슬 유지 등 요인을 고려한 것"이라며 "중국은 과거에나 지금에나 그 어떤 '무역 따돌림주의'에 굴복한 바 없다. 중국은 또다른 반격 조치를 내놓을 권리가 있지만 이를 유보하고 있는 중"이라고 강조했다.

 

인민일보 외에도 신화통신, 중국중앙(CC)TV 등 관영 매체들도 이틀간 평론을 쏟아내며 '미국의 무역협박' 등 용어를 사용해 "중국은 싸우고 싶지 않지만 무역전쟁을 두려워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강조하고 있다.

 

CCTV 인터넷판인 앙시망(央視網)은 이번 조치에서 보듯 중국은 보복의 '효과'에 집중하고 있다면서 반면 미국이 발표한 2천억 달러 관세 품목의 정확도가 떨어진다는 점은 미국이 성급하고 무책임한 태도로 겁박을 가하고 있다는 것을 반증한다고 지적했다.

 

관변학자들도 주전론의 근거를 제시하는데 열심이다. 이들은 중국경제의 안정적 성장세에 대한 자신감을 근거로 중국경제가 외부의 도전에 대응할 능력이 충분하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이들은 중국의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이 12개 분기 연속으로 6.7∼6.9%의 중고속 성장 구간에 머물고 있고 소비자물가지수(CPI)도 온건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시장 수급도 기본적으로 균형을 이루고 있다는 점을 내세우고 있다.

 

장옌성(張燕生) 중국 국제경제교류센터 수석연구원은 "미국이 2천억 달러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율을 25%로 올리더라도 중국 GDP에 대한 영향은 대략 0.3∼0.4% 포인트 정도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올 상반기 중국 경제의 안정속 호조세가 이어지면서 GDP 증가율이 6.8%를 기록한 만큼 관세전쟁의 영향을 받더라도 중국은 여전히 6.5% 안팎의 합리적 성장 구간을 유지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관영 매체와 관변 학자들의 이런 낙관론에도 중국 인터넷에서는 다른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블로거 위융딩(余永定)은 "앞으로 오랜 기간 중국은 미국과 전면적 경쟁을 벌이게 될 것이고 경제는 경쟁이 가장 치열한 영역이 될 것"이라며 "무역전쟁의 장기화, 상시화와 함께 중국 발전의 호기는 이미 기본적으로 끝났다고 할 수 있다"고 했다.

 

또다른 네티즌은 "현재 중국 최대의 골칫거리는 미국과의 관계가 나빠졌다는 점"이라며 중미 무역전쟁은 개혁개방 40년의 성과를 한꺼번에 없애버릴 수도 있다. 중국은 반드시 저자세로 미국과 협상을 서둘러 현재의 피동적 국면을 바꿔야 한다"고 했다.

 

일각에서는 중국이 지난달 17일 유럽연합(EU)과 일본이 체결한 자유무역협정(FTA)을 본따 제로관세, 제로 진입장벽, 제로 보조금 실현을 선언해야 한다는 주장을 내놓기도 했다. 한 블로거는 "미국의 주요 요구사항을 서둘러 충족시키고 지방정부에 경제발전의 권한을 이양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다단가오'라는 아이디의 네티즌은 "청나라 말엽에 조정이 외환(外患)에 우매해 망했던 것처럼 무역전쟁이 중국 지도부의 민낯을 보여주고 있다"고 지적했다.

 

여기에 최근 중국의 국력이 미국을 이미 넘었다며 중국의 우월감을 부추겼던 학자나 매체들을 청산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인터넷에 넘쳐나고 있다. 첫 희생양은 중국 최고 명문인 칭화(淸華)대 후안강(胡鞍鋼) 국정(國情)연구원 원장이 됐다.

 

최근 칭화대 동문들은 후 교수가 과거 "중국의 종합국력이 미국을 넘어섰다"는 주장의 학술보고서를 내 국가정책을 오도했다며 그를 원장 및 교수직에서 해임해야 한다는 호소문을 돌리고 있는 중이다.

jooho@yna.co.kr


  1. 딸 드릴 테니 아들 구해주세요... 네티즌 공분

      (흑룡강신문=하얼빈)지난 10일, 중국의 한 남성이 "제 딸을 드릴 테니 아들을 구해주세요”라는 글이 적힌 광고판을 들고 있는 모습이 공개돼 시민들의 공분을 샀다.   광고판에는 "저에게는 백혈병이 걸린 아들이 있습니다. 아이의 치료비로 50만...
    Date2018.08.14 Category『중국뉴스』 Views33 Votes0
    Read More
  2. ‘엄마와 결혼하고 싶다’는 마지막 소원 이룬 7세 소년

    [서울신문 나우뉴스] 엄마와 아들은 반지 대신 동일한 모양의 팔찌를 착용했다. "제 소원은 왕자님이 되어 엄마와 동화같은 결혼식을 올리는 거에요" 불치병을 앓는 7살 소년의 마지막 바람이 이루어졌다. 13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더선은 잉글랜드 링컨셔주...
    Date2018.08.14 Category『국제뉴스』 Views33 Votes0
    Read More
  3. 중국, 대만 연결하는 135km 해저터널 뚫는다

    SCMP 갈무리 중국이 대만과 연결되는 해저 철도 터널을 뚫기로 최종 확정했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6일 보도했다. 중국 당국은 수년간의 논쟁을 거쳐 결국은 84마일(135km)에 이르는 중국-대만간 해저 철도 터널을 뚫기로 했다고 SCMP는 ...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157 Votes0
    Read More
  4. 60년 전엔 포탄 공격…이제는 식수 공급

    중국 대륙과 대만 간 양안을 잇는 해저 파이프라인이 5일 개통됐다. 중-대만 양안 잇는 해저 송수관 개통 차이잉원 정부는 개통식 불참 대만 진먼다오(金門島)의 고질적인 물 부족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푸젠(福建)성의 롱후(龍湖) 호숫물을 끌어다 쓰는 통수...
    Date2018.08.06 Category『중국뉴스』 Views249 Votes0
    Read More
  5. 반대 무릅쓴 결혼에 돌아온 건 가족의 '집단폭행'이었다

    여자 측 부모 의사에 반(反)해 결혼식을 올렸던 인도의 젊은 부부가 최근 고향에 돌아왔다가 이 같은 사실을 안 가족에 의해 집단폭행을 당한 사연이 공개돼 네티즌들을 분노케 하고 있다. 지난 2일(현지시간) 인도 NDTV 등 외신들에 따르면 최근 마디아프라데...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256 Votes0
    Read More
  6. 결혼 35년만에 불임 알게 된 남성…자녀는 9명?

    자식을 9명이나 두고 행복한 결혼생활을 하던 남자가 하루아침에 돌변해 부인과 갈라섰다.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사연은 이렇다. 곱게 키워낸 9명 자식의 아버지가 누군지 알 수 없게 되면서다. 배신감으로 충격에 빠진 남자는 부인을 불륜으로 고...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373 Votes0
    Read More
  7. 日 중년 남성들, '나를 빌려드립니다'

    일본 도쿄에서 살고 있는 평범한 중년 남성 켄 사사키(48)씨는 특별한 직업을 하나 더 가지고 있다. 바로 자신을 빌려주는 것이다. 방법은 이렇다. 30년간 바이올린을 켜 쇼스타코비치의 음악을 연주할 수 있고, IT 업체에 다니며 언제나 즐거운 마음으로 살...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285 Votes0
    Read More
  8. 징역 3천년 선고받은 스페인 테러범 30년 복역 후 출소

    30년 복역 후 출소한 스페인 바스크 무장독립단체 ETA의 우두머리급 조직원 산티 포트로스(가운데 모자쓴 이). 스페인 바스크 지방의 무장독립단체 ETA(에타)의 우두머리급 조직원이 교도소에서 30년의 복역을 마치고 출소했다. 유족들은 수십 명을 살해한 테...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81 Votes0
    Read More
  9. 중국 피해 베트남 항구 점령한 폐기물…수입제한 추진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올해부터 폐플라스틱 등 고체폐기물 24종의 수입을 제한한 중국을 피해 몰려든 폐기물이 베트남의 주요 항구를 점령했다. 베트남 세관은 상황의 심각성을 감안, 강력한 수입제한 조치를 강구하기로 해 연쇄 파장이 예상된다...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302 Votes0
    Read More
  10. 무역전쟁 약한 모습 안보이려는 中 여론 속내는 복잡

    관영매체는 '주전론'…인터넷선 "발전 호기 끝났다…협상 서둘러야" 주장도 미중 관세전쟁(PG) [제작 정연주] 일러스트 (상하이=연합뉴스) 정주호 특파원 = 중국이 미국의 2천억 달러 관세율 인상 검토에 맞서 6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123 Votes0
    Read More
  11. 젊어지는 中베이징 교회, 기도 대신 성명…'탄압 더이상 못참아'

    (서울=연합뉴스) 진병태 기자 = 중국 베이징 교회가 정부의 강화되는 통제에 반발해 헌법이 명시한 종교의 자유를 인정할 것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6일 프랑스 국제라디오방송(RFI) 보도에 따르면 중국 베이징 소재 48개 가정교회가 연명으로 정부의 교...
    Date2018.08.06 Category『중국뉴스』 Views102 Votes0
    Read More
  12. 음주 측정처럼 쉽게…미국서 마리화나 측정기 첫 개발

    (서울=연합뉴스) 이경욱 기자 = 마리화나 복용 여부를 음주 측정 때와 같은 방식으로 측정할 수 있는 기기가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개발됐다. 음주 측정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5일(현지시간)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 등에 따르면 캘리포니아 오클랜드 소...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220 Votes0
    Read More
  13. 英 자해 10대 소녀 20년간 2배 증가…'학업·소셜미디어 영향'

    SNS 소외감·온라인상 이미지와 자신과의 비교 등이 원인 분석 "소년들에 비해 더 예민…위기상황 이르지 않도록 조치 취해져야" [게티이미지뱅크]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기자 = 영국에서 학업에 대한 압박감과 소셜미디어 등의 영향으로 자해하...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291 Votes0
    Read More
  14. 中 증시 2년6개월만의 최저치…위안화도 약세 지속

    中 증시 2년6개월만의 최저치(상하이 로이터=연합뉴스) 미국과의 무역갈등 고조 속에 중국 상하이종합지수가 6일 오후 장중 2,700선까지 붕괴되다 전 거래일보다 35.28 포인트(1.29%) 떨어진 2,705.16에 장을 마쳤다. 4거래일 연속 하락세가 이어진 상하이 증...
    Date2018.08.06 Category『중국뉴스』 Views120 Votes0
    Read More
  15. 중국, '미사일방어체계 무력화' 극초음속 비행체 실험 성공

    "핵탄두·재래식 무기 탑재 가능…향후 민수용 전환 염두 투자" (선양=연합뉴스) 홍창진 특파원 = 중국이 현존하는 미사일방어체계를 무력화할 수 있는 극초음속 비행체 실험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관영 매체가 보도했다. 이 비행체는 핵탄두를 ...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174 Votes0
    Read More
  16. '만리장성 위에서 1박 하실 분~' 에어비앤비 컨테스트 시작

    ‘프랑스 지하묘지에서의 하룻밤’ 등 해마다 여름이면 기발한 상품을 내놓는 에어비앤비(Airbnb)가 올 여름에는 ‘만리장성 위에서 하룻밤’을 내놓았다. 5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에어비앤비는 중국 만리장성 위에서 1박을 할 수 ...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150 Votes0
    Read More
  17. 우간다, 에볼라 비슷한 ‘괴질’ 정체 몰라 미국에 샘플 보내

    동아프리카 우간다 정부는 ‘괴질’로 중부 무덴데 지방에서 8명이 죽고 16명이 입원한 뒤 정확한 실험실 테스트를 위해 샘플을 미국에 보냈다. 보건 당국은 5일 병균에 대한 국내 테스트 결과 알려진 모든 바이러스성 출혈열 검사가 음성으로 나왔...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62 Votes0
    Read More
  18. 러 월드컵 최다 관중 1·2위는 본선 탈락한 중국·미국

    러시아 월드컵 관람하는 중국 팬/AP=연합뉴스 제공 2018 러시아 월드컵을 관람하기 위해 러시아에 입국한 축구 팬 가운데 중국, 미국 팬이 가장 많았던 것으로 집계됐다. 중국과 미국은 이번 월드컵 본선에 오르지 못했다. 러시아 연방보안국(FSB)이 5일 공개...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40 Votes0
    Read More
  19. 5달새 3만3천명 떠난 日철도노조-'파업하자는 노조 지긋지긋'

    일본 최대의 철도회사 ‘JR동일본’내 가장 큰 노동조합인 동일본여객철도노조(JR동노조)에서 전체조합원의 70%가 넘는 3만3000여명이 노조를 떠난 것으로 확인됐다고 아사히 신문이 30일 보도했다. JR동일본 노조원 5달새 3만30 00명 탈퇴 30년만에...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40 Votes0
    Read More
  20. 여자 수험생 일괄 감점 탈락시킨 日 의대..."필요악이었다" 주장

    일본 유명 사립의대가 수년전부터 여자 수험생의 점수를 일괄적으로 깎아, 여자 합격자의 비율을 낮춰온 것으로 드러나 파문이 일고 있다. 2010년 여자 합격자 크게 늘자 '특단의 조치' 여자 비율 30% 넘으면 그 뒤는 남자만 뽑아 대학 측 "결혼, 출산...
    Date2018.08.06 Category『중국뉴스』 Views48 Votes0
    Read More
  21. 살아있는 제갈량의 굴욕…왕후닝, 베이다이허에서 찬밥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과 왕후닝 중국 공산당 중앙정치국 상무위원. [로이터=연합뉴스] 장쩌민(江澤民)·후진타오(胡錦濤)·시진핑(習近平) 3명의 총서기를 보좌해 ‘살아 있는 제갈량(諸葛亮)’으로 불려온 왕후닝(王滬寧&midd...
    Date2018.08.06 Category『중국뉴스』 Views46 Votes0
    Read More
  22. 강제로 중국인 내리게한 뒤 'V'자 날린 美항공사 기장

    사진 크게보기 왼쪽은 비행기 이미지 사진 (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 오른쪽은 후씨가 비행기에서 쫓겨날 당시 기장이 후씨를 향해 'V'자를 하는 모습 [프리큐레이션, 연합뉴스] ━ 탑승거부 당한 중국인에게 美 항공사 기장이 보인 행동 미국의 한 항...
    Date2018.08.06 Category『국제뉴스』 Views54 Votes0
    Read More
  23. No Image

    바다 CO₂ 증가로 물고기 후각능력 퇴화

    지구온난화와 함께 바다의 이산화탄소 농도가 높아지면서 물고기들이 냄새를 맡는 기능을 잃어가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BBC방송은 엑서터대 연구 결과를 인용해 바다가 이산화탄소 농도 증가로 점점 산성화돼 물고기들의 후각 능력이 퇴화하고 있...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100 Votes0
    Read More
  24. 中 동북3성 출산율 세계 최저로 추락…'노동력 감소 악순환'

    (선양=연합뉴스) 홍창진 특파원 = 중국에서 가장 낮은 경제성장률을 보이는 대표적인 낙후지역인 동북3성(랴오닝·지린·헤이룽장성)이 출산율에서도 세계 최저수준으로 나타났다고 중국 관영매체가 보도했다. 영자지 글로벌타임스는 25일 미국 위...
    Date2018.07.25 Category『중국뉴스』 Views126 Votes0
    Read More
  25. 벌 앞에 서면 작아지는 코끼리…벌 페로몬에도 뒷걸음질

    꿀벌 페로몬, 인간영역 침범 코끼리 퇴치제로 활용 (서울=연합뉴스) 엄남석 기자 = 덩치가 산만한 코끼리가 벌을 무서워하는 것은 잘 알려졌지만 벌이 위협을 느꼈을 때 내뿜는 페로몬만으로도 뒷걸음질 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와 화제가 되고 있다. 아프리카 ...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98 Votes0
    Read More
  26. 영화보다 아찔…미국 경찰, 운전하면서 차 앞유리에 탕탕탕

    유튜브로 보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영화의 한 장면을 연상케 하는 추격전이 벌어졌습니다. 살인사건 용의자가 차량을 이용해 도망치자 이를 놓칠세라 경찰차가 추격에 나섰는데요. 그런데 다른 차들이 달리는 사이로 아슬아슬하게 도주하던 용의자가 갑자...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109 Votes0
    Read More
  27. 중국 반부패 사정, '고문·협박' 등 비인간적 수단 사용돼

    일방적으로 구금한 후 변호인 접견조차 보장하지 않아 SCMP "수사 합법성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 나와" 중국최고인민법원中 신용불량자 제재 강화…490만명 비행기 탑승 거부돼 (베이징=연합뉴스) 진병태 특파원 = 중국이 신용불량자 490만명에 대한 항공...
    Date2018.07.25 Category『중국뉴스』 Views102 Votes0
    Read More
  28. UAE서 '세계적 인기' 키키댄스 금지…3명 체포

    키키댄스를 추는 중동 네티즌[트위터]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아랍에미리트(UAE) 검찰이 인터넷을 통해 최근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키키댄스 챌린지'를 금지하고, 이 춤을 춘 영상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3명을 체포했다고 현지...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100 Votes0
    Read More
  29. 美 항공사들, 中에 결국 무릎꿇어…‘대만’ 국가 표기 삭제

    미국 주요 항공사들이 대만을 별개 국가로 표기하지 말라고 요구한 중국 정부의 입장을 받아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25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아메리칸 항공과 델타 항공은 아시아 시간으로 이날 오전 대만 수도 타이베이 명칭을 기존 ‘타이베이,...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82 Votes0
    Read More
  30. 지하철 男 승객에 다짜고짜 자리양보 요구 女, 씁쓸한 반전

    사진=StaceFace 소셜미디어 사진=StaceFace 소셜미디어 지하철 전동차에서 자리에 앉아 있는 남성에게 비키라며 폭력을 행사한 여성이 논란에 휩싸였다. 24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Mirror’의 보도에 따르면, 최근 미국 뉴욕에서 지하철에 탑승한...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98 Votes0
    Read More
  31. 전 세계 분노케한 ‘계산서 메모’ 알고보니…언론·네티즌 농락 자작극

    미국의 한 음식점 종업원이 조작한 계산서 메모가 전 세계 네티즌과 언론을 농락했다고 영국 BBC가 25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앞서 지난 16일 미국 텍사스주 오데사에 있는 ‘솔트그래스 스테이크 하우스’ 레스토랑에서 일하던 아랍계 웨이터 &...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72 Votes0
    Read More
  32. 美 연구 '기온 비정상적으로 오르면 자살률 높아진다'

    이상고온 현상이 일어날 때처럼 기온이 오르면 자살률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기온이 갑자기 상승한 달에는 자살률도 오른다는 것이다. 기후변화가 정신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를 보여주는 연구 결과로 주목받고 있다. 과학저널 ‘네이...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62 Votes0
    Read More
  33. No Image

    쿠바 59년만에 사유재산 공식 인정

    헌법개정…親시장경제 법제화 지구상 몇 남지 않은 사회주의 국가 쿠바가 59년 만에 사유재산을 공식 인정했다. 쿠바의 의회 격인 인민권력회의는 22일(현지 시각) 기존 헌법을 대체할 새 헌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1959년 사회주의 정권 수립 이후 처음...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78 Votes0
    Read More
  34. 올해 세계 ‘자원 적자’ 시기 8월1일…212일 만에 1년치 모두 소비

    인류가 지구 자원을 소모하는 속도가 점차 빨라지고 있다. 인류는 ‘지구가 지속가능하기 위해 1년 동안 써야할 자원’을 올해에는 212일 만에 다 소비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연구가 처음 시작된 1970년대 이후 가장 빠른 기간이다. 생태연구기...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56 Votes0
    Read More
  35. 카스피海? 카스피湖?

    호수 판정 땐 5개국이 나눠 가져… 국력 강한 러시아·이란에 유리 카자흐 등 3개국은 "바다" 주장, 국익 놓고 국제회의서 수싸움 '카스피해(Caspian Sea)'는 바다인가, 호수인가. 이름에 바다가 붙어 있고 물도 바닷물처럼 짜다. 남한 국...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53 Votes0
    Read More
  36. 해안 절벽서 아이 안고 숨진 엄마들…그리스 울린 산불 피해

    아테네 북동부 해안도시 마티에서 화마에 타버린 자동차를 한 주민이 바라보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그리스 아테네 인근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인한 사망자가 최소 74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실종 신고가 쇄도하고 있어 희생자가 늘어날 전망이다. 아테네...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71 Votes0
    Read More
  37. 대만 유치한 '동아시안 유스게임', 중국 압박에 취소 날벼락

    대만이 유치한 국제 스포츠 대회의 개최권이 중국의 압력으로 개최를 1년여 앞두고 박탈됐다. 25일 대만 언론에 따르면 동아시아올림픽위원회(EAOC)는 전날 베이징에서 임시 이사회를 열어 내년 8월 대만 타이중(臺中)시에서 열릴 예정이던 제1회 동아시안 유...
    Date2018.07.25 Category『중국뉴스』 Views53 Votes0
    Read More
  38. [영상] 30초 만에 매장 싹쓸이 한 간 큰 도둑들

    사진 크게보기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레즈노시에서 '30초 도난 사건'이 연이어 발생했다. 왼쪽사진은 지난 7일 애플 매장에서 오른쪽 사진은 24일 요가 용품 매장에서 도둑들이 물건을 훔치는 모습 [ABC30 뉴스 유튜브 캡처] 최근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Date2018.07.25 Category『국제뉴스』 Views52 Votes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52 Next
/ 952
사이트맵 보기/닫기